법상스님 ]

조계종 원로의원 불심도문 스님을 은사로 출가

부산 대원정사 주지

유튜브 '법상스님의 목탁소리' 운영자

마음공부 공동체 '목탁소리' 지도법사

동국대 대학원에서 불교를 공부하다가, 조계종 원로의원 불심도문 큰스님을 은사로 발심 출가한 뒤 오랜 세월 깨달음을 찾았다. 

불교의 가르침은 물론이고, 동서고금의 영성, 종교, 명상단체와 역사 속의 성자와 스승 등을 두루 찾았으며, 갈고 닦았고, 절망했다. 

결국 돌고 돌아 방편을 뺀 초기불교와 선불교에 눈뜨면서 더이상 찾지 않을 수 있었다.


현실에서는 20년 넘게 군승(軍僧)으로 재직하며 군인들에게 마음공부를 전했고, 동시에 인터넷 마음공부 모임인 ‘목탁소리’를 이끌었다. 

목탁소리는 인터넷이 처음 시작될 때인 1999년부터 시작되어 지금까지 온오프라인 모임을 이어오고 있고, 목탁소리를 통해 출가한 젊은 스님들도 10여 분 배출되었으며, 네팔 다딩지역에 2층 현대식 고등학교를 지어 기증하기도 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현재는 예편하여 부산 대원정사 주지로 있으며, 유튜브 ‘법상스님의 목탁소리’를 통해 종교를 초월해 8만여 구독자와 소통하고 있다. 

유래 없는 펜데믹 상황 속에서 유튜브 법당 '법상스님의 목탁소리'는 오프라인 법회는 못 열어도, 한 번도 쉬지 않고 3일에 1번씩 꾸준히 사이버 법회와 강연을 업로드 하고 있다.

스님의 설법은 자상하지만 파격적이고, 쉽지만 강력하다. 무엇을 하라고 하는 것이 없음에도, 강의를 듣는 것만으로도 저절로 괴로움은 쉬고, 삶이 변화된다.


저서로는 '도표로 읽는 불교교리', ‘히말라야, 내가 작아지는 즐거움’, ‘육조단경과 마음공부’, ‘반야심경과 선공부’, ‘금강경과 마음공부’, ‘불교경전과 마음공부’, ‘365일 눈부신 하루를 시작하는 한마디’, ‘날마다 해피엔딩’, '눈부신 오늘', '내 안에 삶의 나침반이 있다' 등이 있다. 

2005년에는 ‘한국문인’에서 신인문학상을 받으며 등단했으며, '반야심경과 마음공부' 책이 '올해의 불서'에 선정되기도 했다.


목탁소리 대원정사


부산 금정구 중앙대로1944번길 13 우영클래식파크 2층 대원정사

(우) 46249 (지번) 구서동 174-1  |  전화번호 051-637-7811 

1636 통화 후 "목탁소리" 말씀하시면 부산 대원정사로 전화 연결됩니다. 

Copyright ⓒ 2021 목탁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