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이대로라는 현실과 추구심

2024-03-03
조회수 231


우리의 삶은 매 순간 2가지가 서로 싸우고 있습니다.

 

첫째는 '지금 이대로라는 현실'이고,

 

그에 맞서는 상대는 '지금 이대로가 아닌 내가 원하는 것'이라는 추구심입니다.

 

첫째는 실상이고 연기법이 드러난 진실입니다.

 

그러나 이에 맞서는 상대는 나의 추구심이며, 내 생각이고, 내가 원하는 것, 즉 내 생각망상입니다.

 

우리는 끝끝내 지금 이대로라는 현실은 마음에 안 들어하면서, '현실이 이대로가 아닌 다르게 바뀌었으면 좋겠어'라는 자기 생각 속의 플랜을 세워놓고는 그것대로 안 된다고 세상을 원망합니다.

 

이렇게 자기 생각 속에서 만들어 놓은 추구심, 원하는 것들은 물론 될 수도 있지만, 안 될 수도 있습니다.

 

그것은 나에게 달린 일이 아닙니다.

 

이 세상은 내가 내 맘대로 할 수 있는 곳이 아닙니다.

 

물론 사람들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지요.

 

내 인생이니 내 맘대로 할 수 있다고 여길 것입니다.

 

그러나 사실은, 삶이란 무수히 많은 중중무진의 인연들이 얽히고 섥혀 연기적으로 모였다가 흩어질 뿐입니다.

 

'연기즉무아'라는 말이 있는데요, 연기법의 세계란 곧 '내가 없다'라는 말의 다른 말입니다.

 

연기적으로 생겨났다가 사라지는 것에 '나'는 없습니다.

 

내가 잘나서 내 인생을 이만큼 만들어왔고, 성공적으로 살아왔다고 하겠지만, 그것은 무수히 많은 사람들과 이 우주 전체가 무한한 연기적인 중중무진의 도움을 주었기 때문에 가능했습니다.

 

우리가 '나'라고 여기는 것조차, 사실은 이 무수한 연기의 일부분일 뿐입니다.

 

사실 여기에 '나'라는 것을 찾아볼 수는 없습니다.

 

우리가 '나'라고 여기는 것은 몸과 느낌, 생각, 의지, 의식인 오온일 뿐이지만, 그것은 오온개공이란 말처럼 허망한 것일 뿐입니다.

 

'내가 원하는대로 인생이 펼쳐져야 해'하는 나의 추구심이 분별망상인 이유입니다.

 

그러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내가 원하는대로 살고자'하면 괴로울 수밖에 없습니다.

 

삶은 내가 원하는대로 펼쳐져 주지 않거든요.

 

그대신 '삶이 원하는대로', '인생이 흘러가는대로', '연기법이 일어나고 사라지는대로' 살게 되면 어떨까요?

 

완전히 '지금 이대로'라는 진리에 내맡긴 삶이지요.

 

여기에는 괴로울 것이 없습니다.



글쓴이:법상

24 3

목탁소리 본찰 상주 대원정사


경북 상주시 화동면 판곡2길 31 대원정사

(우) 37144 (지번) 판곡리 87-1 

전화번호 054-536-7811 | 스마트 전화 0507-1421-7839


목탁소리 부산센터


부산시 해운대구 중동1로 25-1 더에이치빌딩 8층 목탁소리

(우)48095 (지번) 중동 1378-11

스마트 전화 0507-1481-7843


접수문의 전용 총무처폰 010-9700-7811 (문자전용)


Copyright ⓒ 2021 목탁소리 All rights reserved.

이용약관  |  개인정보방침찾아오시는 길 후원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