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발적 행위, 의도 없는 행위는 업이 되지 않나요?

2024-04-20
조회수 121


[질문]


우발적 행위, 의도 없는 행위는 업이 되지 않나요?

 


[답변]


모든 행위는 행위에 따른 결과를 가져옵니다.

 

다만 유위행(의도가 있는 행위)은 유위의 결과를 불러오고, 무위행(하되 함이 없는 행)은 무위의 결과를 가져옵니다.

 

부처님께서도 특별히 의도 없이 말씀하셨지만 결과를 가져오기도 하셨습니다.

 

예를들어, 아름다운 딸을 보여주며 딸을 주겠으니 딸과 결혼해 달라는 부부에게 ‘아름다운 외모는 똥덩어리와 같으니 무슨 집착할 대상이 되겠는가’ 하는 말씀을 하셨는데, 아무리 부처님께서는 그녀를 폄하하거나 상처 줄 의도 없이 말씀하셨을지라도 그녀는 마음 속에 분노를 품고 훗날 부처님에게 복수를 하게 됩니다.

 

다만 '업보는 있되, 작자는 없다'라는 말처럼, 부처님은 무위행이기에 업의 과보는 있지만 그 업보를 받는 '자'가 따로 없어서 과보에 걸림이 없으신 것일 뿐이지요.

 

즉 부처님은 특별한 의도 없이 무위행으로 하시기에 과보를 받지만 받음이 없이 받기 때문에, 말하자면 받아도 받지 않는 효과가 생겨납니다.

 

불락인과 불매인과라는 말도 있듯이, 깨달은 도인이라고 인과에 떨어지지 않는 것은 아닙니다. 다만 인과에 미혹하지 않은 것일 뿐이지요.

 

이처럼 모든 행위는 그 행위에 따르는 결과, 과보를 불러옵니다. 꼭 의도가 있는 행위만이 아니라 의도가 없어 보이는 행위일지라도 말이지요.

 

그러나 보통 일반적인 경우에는, 의도가 없는 행위는 업보를 불러오지는 않는다고 합니다.

 

다만, '의도'라는 것이 겉에 드러난 의도도 있지만, 그동안 살아오면서 지어온 다양한 업들이 쌓여 있다가 나도 모르는 사이에 특별한 의도 없이 한 말이지만, 그 말이 누군가에게 상처가 될 수는 있겠지요.

 

그런 말은 겉으로 보기에 의도가 없어 보일지라도, 누군가를 상처 줄 수도 있습니다.

 

이처럼 우리는 무심코 한 행위나 말에도 내면 깊은 곳에서는 어떤 '유위적인 의도'를 내포할 수도 있죠. 그런 의도가 내면화되어 업습처럼 굳어져 있을 수도 있고요.

 

남을 폄하하기를 좋아하는 사람은 자기도 모르게 남들에게 상처주는 말들을 하기도 합니다.

 

우발적 범죄나, 과실치사, 무심코 한 말에 대해 결정적으로 업이 된다거나 안 된다 라고 딱 잘라 말하기는 좀 어려운 면이 있습니다.



글쓴이:법상

12 1

목탁소리 본찰 상주 대원정사


경북 상주시 화동면 판곡2길 31 대원정사

(우) 37144 (지번) 판곡리 87-1 

전화번호| 스마트 전화 0507-1421-7839


목탁소리 부산센터


부산시 해운대구 중동1로 25-1 더에이치빌딩 8층 목탁소리

(우)48095 (지번) 중동 1378-11

스마트 전화 0507-1481-7843


접수문의 총무처 010-9700-7811 (문자만)


Copyright ⓒ 2021 목탁소리 All rights reserved.

이용약관  |  개인정보방침찾아오시는 길 후원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