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적으로 악귀를 물리치고 복을 빌 수 있나요?

2021-01-09
조회수 194


[질문]


부적에 관해 여쭙습니다.

부적을 방편으로 악귀를 물리치고 복을 바라는 것은 불교 교리에도 맞는 것이 아닌지요?

 

[답변]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부적은 전혀 불교적이지 않은 적절하지 못한 길이라 생각됩니다.

조금 심하게 말한다면

종이 쪼가리 하나에 우리 마음을 의지한다는 것이

얼마나 어리석은 것입니까?

 

내 안에 어마 어마한 보석이 숨어 있는데,

그깟 종이 한 장에 의지를 한다면 그것은 무언가 잘못 된 것입니다.

부적을 몸에 지니고 있으면 왠지 모르게 든든하고, 일이 잘 될 것 같다가

부적을 분실했다고 금방 마음이 불안해진다면

이 얼마나 어리석은 것입니까?

 

우리가 왜 부적이 되었든, 그 무엇이 되었든,

외부적인 어떤 것에 나약하게 마음을 의지하고

거기에 내 중심을 빼앗겨야 합니까?

 

물론 말씀하신대로, 부적을 몸에 지님으로써

'좋은 일이 있을 것만 같은 느낌'과 '왠지 모를 든든함'이 생기고,

그 때문에 실제 삶에서 조금 더 긍정적이 된다거나, 힘을 낼 수 있게 될 수도 있겠지요.

그러나 그것은 유한하고 본질적이지 못한 것입니다.

 

심지어 불교에서는 불교에 조차 전적으로 의지하지 말고,

진리 자체도 놓아버릴 수 있어야 한다고 설하는데,

까짓 부적에 집착한다는 것이야 말이 되겠어요?

 

심리적인 플라시보 효과 때문에 부적이라는 방편을 쓰고자 한다면,

차라리 무상한 부적에 의지할 것이 아니라

내 안에 불성이 있다고 믿는 보다 본질적인 요소에 의지하는 것이 더 낫지 않을까요?

물론 불성이라는 것 또한 하나의 이름이고, 방편일 뿐입니다.

 

그래서 부처님께서는 어딘가에 의지를 하려면 세 가지에 의지하라고 했습니다.

그것이 바로 우리의 귀의의 대상인 '삼보'인 것입니다.

8 0

목탁소리 상주 대원정사


경북 상주시 화동면 판곡2길 31 대원정사 

(우) 37144 (지번) 판곡리 87-1  | 전화번호 054-536-7811  


부산 대원정사


부산 금정구 중앙대로1944번길 13 우영클래식파크 2층 대원정사

(우) 46249 (지번) 구서동 174-1  |  전화번호 051-637-7811 


1636 통화 후 "목탁소리" 말씀하시면 부산 대원정사전화 연결됩니다. 


Copyright ⓒ 2021 목탁소리 All rights reserved.

이용약관  |  개인정보방침찾아오시는 길 후원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