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득 바둑 두면서...

이병기
2023-02-15
조회수 410

문득 바둑 두면서 생각나는 게 있어서 적어보았습니다.


바둑


바둑 둘 때

내 몸이라는 것이 없고

내 몸이 없기에

내 몸 밖에 상대도 없지요

그러면 흰돌과 검은돌만 남는데

흰돌도 내 것, 검은 것도 내 것

두는 마음과 행위만 남지요.


이기고 지는 것은

다 내가 만든 생각일 뿐

원래 거기엔 아무것도 없다오.


삶도 마찬가지.


감사합니다, 스님~

10 0

목탁소리 본찰 상주 대원정사


경북 상주시 화동면 판곡2길 31 대원정사

(우) 37144 (지번) 판곡리 87-1 

전화번호| 스마트 전화 0507-1421-7839


목탁소리 부산센터


부산시 해운대구 중동1로 25-1 더에이치빌딩 8층 목탁소리

(우)48095 (지번) 중동 1378-11

스마트 전화 0507-1481-7843


접수문의 총무처 010-9700-7811 (문자만)


Copyright ⓒ 2021 목탁소리 All rights reserved.

이용약관  |  개인정보방침찾아오시는 길 후원안내